본문 바로가기
카테고리 없음

남양주 숲속 카페 '더 하이브' 에서 힐링하기.

by 김개르군 2020. 4. 2.

 

남양주 화도읍 장모님댁에 왔다가,
하룻밤 지내고 다음날.
가족들끼리 다 함께 근처 카페에 가고 싶었다.
남양주라면 분명 좋은 카페들이 많을거라 생각했다.
그렇게 폭풍검색을 한 결과,
3~4군데 카페가 검색되고 그중 가장 눈에 들었던 카페
'더 하이브'
이곳에 도착했을땐 마치 큰 공원안에 있는 카페 같은 공간감이 너무나 좋았다.

 

 
그동안 카페는 많이 다녀봤지만,
가봐야할 좋은 카페들은 아직도 너무나 많으니
얼마나 행복한 일인지 모르겠다.
시간만 많이 있었다면 몇시간이고 앉아만 있어도 너무 좋은 카페라 생각한다.


운영시간

평일 : 10:00 - 20:00
주말 : 10:00 - 22:00 

 
미래에 카페 사장님이 꿈인 나에겐 카페투어는 항상 기분좋은 일이다.
오늘도 새로운 카페를 가본다!
CAFE THE HIVE

 

 

매장 입구에서 좌측을 바라본 모습.
스튜디오 느낌으로 사진찍기 알맞는 공간이란 생각이 든다.
이곳 카페 주변은 사실 전부 포토존이라 생각해도 과언이 아닐 정도로 더 하이브 카페 공간이 주는 분위기가 정말 좋다.

 

 

카페 외부 거리가 좀 있는 곳에서 찍은 사진으로 외부 면적이 굉장히 크다.
내가 사진찍었던 자리에서 더 뒷쪽으로 공간이 더 있고 3면이 이만한 면적을 자랑하고 있다.

 

 

카페 내부는 요즘 스타일로 되어있다.
야자수 느낌의 나무 들로 분위기 내었고 원목느낌의 가구들로 매장 분위기를 채웠다.
전체적인 느낌은 흰색으로 깨끗하고 넓은 공간을 보여준다.

 

 

매장 층고도 높은편이라 시야감도 아주 좋고,
편안하고 안정된 느낌을 준다.
매장 크기도 적당해서 어딜 앉아있어도 불편하지 않다.

 

 

빵 종류도 다양하고 굉장히 맛있어 보이는 느낌이다.
그날 배만 부르지 않았다면 이것저것 다양한 종류를 먹어봤을 텐데 아쉬운 마음이 크다.

 

 

매장 카운터에서 바라본 전체 샷.
딱 내가 좋아하는 카페 스타일이다.
내 카페 였으면 정말 소원이 없겠다.
언제쯤이면 이만한 카페를 해볼수 있는지..
꿈을 가지고 열심히 살면 언젠가 그 자리에 있을거란 긍정의 마인드로 살아본다.

 

 

아메리카노의 맛도 참 좋았다.
컵홀더 디자인도 독특했고, 카페의 첫 인상이 아주 좋다.
두번 세번이고 재방문 하고 싶은 마음이 든다.

 

 

커피 한잔을 마시고, 잠시 또 밖으로 나왔다.
매장 입구 뒷편에서 바라본 사진이다.
큰 나무들 사이에 있으니 굉장히 힐링되고 좋다.
아직까진 앙상한 나무들의 모습이지만 날이 좀 더 풀린때에는 더 멋진 초록의 푸르름이 멋지게 보일거 같다.
그때 또 다시 올 계획을 잡았다.

 

 

 카페 중간중간 앉아 있을 수 있는 테이블과 의자들.
주변과 너무 잘 어울리는 디자인의 테이블이다.
약간의 쌀쌀함에 밖에서 먹진 않았지만, 잠깐 앉아 있어도 힐링 되는 곳이라 심리적으로도 너무 안정된다.
지금까지 다녀본 카페중에선 최고중에 최고 인듯 싶다.
아직 가봐야 할 카페들이 아주 많으니 나중에 리스트를 만들어보고 싶다.

 

 

하나 하나 주변 분위기에 맞는 이쁘고 멋진 테이블과 소품들이 정말 센스있어 보인다.
여기 저기 다 앉아서 한번씩 사진도 찍어보고싶은 욕심이 생긴다.

 

 

멋드러진 테이블과 의자도 보인다.
라탄느낌으로 보이는 소재가 주변 분위기와도 너무 잘 어울린다.
이곳 카페에서 커피 한잔을 어디서 먹어야 잘 먹고 갔다고 얘기할수 있을지 헷갈릴 정도다.

 

 

이 넓은 카페 공간을 사진에 어떻게 다 담아야 할지 사실 사진으로 보는것보단 직접 방문하는게 이곳에서 느낀 감정을 다 알수 있지 않을까 생각된다.

 

 
카페 주차 공간은 별도의 공간에 마련되어 있어
이곳 분위기를 헤치지 않는다.
전체적인 분위기와 배려가 돋보이는 공간이다.
앞으로 몇 개월 후엔 다시 재방문 하길 꼭 소원해본다.
푸르른 잎으로 바뀌는 날과 코로나의 끝이 빨리 오길 바래본다.

 

댓글48